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영상/ “한국의 멋, 전통민화”…열린 예술공간, 음성군청 복도 갤러리

기사승인 2024.02.16  16:18:16

공유
default_news_ad2

- 정향숙 · 민용남 화가의 전통민화 30점 전시

/사진제공=음성군청.
/사진제공=음성군청.

음성군이 16일부터 군청 본관 2층 복도 갤러리에서 전통민화 작품을 전시하고 있다.

지난 1월 서양화 전시에 이은 2024년 1분기 2회차 전시로 ‘전통민화’를 주제로 정향숙, 민용남 화가의 전통 민화 30점이 전시됐다.

오는 3월 말까지 군청을 방문하는 누구나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정향숙 · 민용남 작가는 한국미술협회 음성지부 소속 화가로 활발한 작품 활동을 하고 있으며, 각종 개인 수상은 물론 지역 문화예술 발전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음성군청 복도 갤러리는 2021년부터 다양한 분야의 작가들에게 전시 공간을 무료로 제공하고, 지역 작가를 소개·발굴하는 장으로 활용하고 있으며, 군민들이 쉽게 찾을 수 있는 일상 속 문화예술 공간으로 좋은 호응을 얻고 있다. 

ad37

군은 앞으로도 한국예총 음성지회 및 각 협회와 협의해 음성사진작가협회 사진전, 한국미술협회 작품전, 음성문인협회 시·수필화전 등 다양한 전시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사진제공=음성군청.
/사진제공=음성군청.

정향숙 · 민용남 작가는 “한국 고유의 정서가 담긴 전통민화 작품을 복도 갤러리에 전시하게 된 것을 뜻깊게 생각한다”며 “아름다운 작품을 감상하시고, 우리 문화의 소중함과 우수성에 감동하고 자부심을 가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했다. 

조병옥 군수는 “음성군청 복도 갤러리는 군민 누구에게나 열려 있는 예술 공간이다. 군청을 방문하는 많은 군민들이 잠시나마 작품을 감상하며 마음의 안식을 가지셨으면 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군민들에게 다양한 예술작품을 감상하고 문화예술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지속해서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영상/음성군청.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